"김시곤 KBS 보도국장 사임표명"

2014. 5. 9. 20:21

"김시곤 KBS 보도국장 사임표명"

 

 

 

 

 

김시곤 KBS 보도국장이 9일 사임 의사를 표했습니다.

 김시곤 KBS 보도국장은 9일 오후 서울 여의도동 KBS 신관 국제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보도 중립성의 책임을 지키지 못한 것에 대한 책임을 지고 사임하고자 한다"고 말했습니다.

 

김시곤 보도국장은 또 "언론에 대한 어떤 가치관과 신념도 없이 권력의 눈치만 보면서
사사건건 보도본부의 독립성을 침해해온 길환영 사장은 즉각 사퇴해야 한다"고 요구했습니다.

 

김시곤 보도국장은 "KBS 사장은 언론중립에 대한 확고한 가치관을 지닌 인사가 돼야 한다"며
"우리나라 민주정치가 5년 단임제를 기반으로 뿌리 내렸듯 KBS 사장도 단임제여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아울러 "보도본부 독립성을 위해 보도본부장에 대한 노조의 신임 투표는 철폐하고,
보도본부장은 3년 임기가 보장돼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는 세월호 사고 관련 발언에 대해 "세월호 참사는 안전불감증에 의한
사고로 뉴스 시리즈를 기획할 필요가 있다고 했던 것이다.
교통사고로 한 달에 500명 이상 숨지는만큼 교통사고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워야한다는 내용으로 말했다.
이를 전국언론노동조합 KBS본부는 반론 없이 전체 내용을 빼고 왜곡했다"고 항변했습니다.

 

한편 김시곤 KBS 보도국장은 사임 의사를 밝히며 "KBS가 명실상부한 공영방송으로
거듭나기 위한 씨앗이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습니다.